경기도교육청, ‘2020회계연도 경기도교육청 결산검사’진행

임지운 기자 | 입력 : 2021/04/20 [17:35]

 

[경인저널] 경기도교육청은 4월 20일부터 5월 2일까지 13일 동안 ‘2020회계연도 경기도교육청 결산검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결산검사 대상은 도교육청 남부·북부청사 전 부서와 25개 교육지원청, 도교육청 직속기관이다. 

 

이 가운데 도교육청 남부·북부청사, 수원, 안양과천, 안산, 용인, 김포, 시흥 교육지원청 8개 기관은 주요 결산검사 대상 기관으로서 깊이 있는 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검사위원은 경기도의원과 회계사, 세무사, 시민단체, 재무전문가 등 10명으로 지난 2월 23일 경기도의회가 선임해 위촉했다. 

 

검사위원들은 도교육청 재정운영 전반을 확인하고 예산집행 건전성과 적정성, 효율성을 중점적으로 평가할 예정이다. 

 

검사 주요사항은 경기도교육비특별회계 세입·세출 예산 집행, 기금, 채권, 공유재산, 물품 등이다. 

 

도교육청 신창승 재무기획관은 “결산검사는 지난 예산운영 성과를 평가하고 분석할 수 있는 계기”라며 “2020회계연도 결산 결과를 반영해 건전한 재정운영을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교육청은 오는 6월 도의회에 결산검사 결과를 제출하고, 도의회 심의 이후 도교육청 홈페이지에 결산 결과를 공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